mac에서 한글이 있는 python 실행 시 오류가 나면 아래 선언을 제일 첫 줄에 넣어주면 해결된다

주석(#) 지우면 안되고, 그대로 넣어야 동작.

 

# -*- coding: utf-8 -*- 

 

10만 km를 타는 동안 별다른 잔고장이 없어서, 새 차를 살만한 합리적이고 반박 불가한 이유가 없었다. -.-;;

다음 차는 전기차로 사야하지 않을까 하는 막연한 미래지향적 소비 심리 덕에, 10만 km 정비를 하고 5년을 더 타기로 했다.

 

사고로 보험수리를 할 때는 기아 오토큐를 갔지만, 정비 견적이 워낙 차이가 많이 나서

동호회나 인터넷 블로그를 검색해서 근처에 마하모터스를 찾아갔다.

인기가 많은 정비소라, 정비를 받는 시간 동안 많은 차들이 리프트 빌 새 없이 찾아왔다. 

 

 

디젤차들은 엔진 흡기&배기에 슬러지가 끼면서 출력이 낮아지고 진동이 커진다고들 한다.

청소를 해도 금방 다시 생겨서 굳이 할 필요가 없다는 글도 많았지만, 10년 동안 안 해줬으면 한 번은 해 줄만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흡기 클리닝을 했고

시각적으로 청소된 피스톤 블록(?)을 보니, 조용해지고 출력도 높아진 것만 같은 기분이 든다. -.-;;

 

매뉴얼과 지난 엔진오일 교환 때 안내받았던 부분, 인터넷에서 10년이면 마땅히(?) 해야 할 항목들을 나열해 놓고

가격 대비 효용성을 나름 판단해 100만 원 한도 내에서 수리를 받을 항목을 정해서 갔지만,

늘 그렇듯.... 막상 가면 추가 수리 항목이 나왔고 안전을 위해서라는 멘트에 결국 수긍을 할 수밖에 없었다. 

 

흡기 클리닝 4종 SET

473,000

외부 벨트 SET

연료 호스 Assy

77,000

연료 필터 Assy (보쉬)

99,000

부스터 압력 센서

22,000

EGR 파이프(개선품)

33,000

에어컨 폴리

99,000

발전기 폴리

121,000

에어컨 폴리와 발전기 폴리는 벨트가 걸려서 도는 축(?) 같은 부품인데, 많이 헐거워졌다고 바꿔주는 게 좋을 것 같다고 해서

탈착을 해서 보니 안쪽으로 크렉이 많이 가있었다. 이 또한 시각적으로 확인이 되니 추가 지출에 대한 위안이 되었다. 

 

엔진오일(Kixx PAO 5W40)

88,000

브레이크 오일(DOT4)

55,000

미션오일(순정)

110,000

엔진오일은 늘 쓰던 것이고, 브레이크 오일과 미션오일은 처음 갈았다. 

아마, 이 차를 타는 동안 마지막 교환이 아닐까 싶다.

2년 뒤에 타이어 교환이 스포티지를 타면서 쓸 최고의 지출이 되어야 할 텐데... 별다른 탈 없이 5년을 더 타야 한다.

 

 

다행히 추가 수리 없이, 정비는 마무리되었다.

수리를 마치고 차가 조용하고 잘 나가는 듯한 기분이 드는 건,

굳이 수리를 했어야 했나 라는 의문을 지우기 위함일 수도 있지만,  진짜 좋아진 것 같기도 하다 :)

 

 



Leather : ART. Minerva Yellow 

Pecos Blue

Thread :  Serafil White


케이스를 사려다 많이 쓰는 젤리케이스가 싫어 남아 있는 자투리 가죽으로 만들었다. 

적당히 만들어 쓴지 벌써 2달, 꽤나 만족스럽다 :)


Ps. 미네르바 가죽은 역시,  가끔 손이 닿는 물건에 적당한 것 같다.

지갑처럼 자주 만지게 되면 금방 에이징이 되버려 아쉽다.





Leather : ART. Minerva Yellow 

Pecos Green

Thread :  Serafil Green


가방 안에서 꼬여 있는 이어폰을 위해 오래만의 바느질 :)

자석으로 고정되는 방식이라 딱~ 하고 붙는 재미가 있다.









Leather : Arizona Dark Blue 

Thread :  Serafil Yellow



NFC 사원증과 SamsungPay의 부재를 해결하고자, 


자투리 가죽과 굳어진 손가락의 콜라보 -.-a  (feat. 안동 살구)






2013년 매형의 선물로 받은 순토 엠빗

4년동안 사용하다보니 고무 스트랩이 경화되어 결국 끊어졌다.


한국 정식 수입품이 아니면 A/S가 안되기도 하고,

오리지널 스트랩은 너무 비싸서, 아마존에서 대체품을 구입 했다.


[장점]

고무가 오리지널 보다 더 부드러워 찰때나 벗을 때 편하다.

저렴하다.


[단점]

아무래도 오리지널 만큼 딱 맞지 않는다.

금속 부분이 너무 반짝여 순토 이미지에 잘 맞지 않는다.

동봉된 나사가 잘 맞지 않아, 원래 있던 나사를 재사용 했다.



순토는 시간이 지나서 험해진 모습이 더 멋있는 것 같다.

아직까지 운동할때나, 편하게 입을 때는 손이 제일 먼저 가는 시계다. 





2017. 12. 16


" 벌써 어린이집 졸업 발표회 라니....ㅠ.ㅠ 

열심히 하는 유재라 아빠는 기쁘다!!! "





2017. 12. 04


" 회사 일 때문에 간 키즈카페지만,

평일 낮에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건 좋았어 :) "